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월곶쌀롱, ‘공유먹거리터’ 개소누구나 무료로 생필품 등 공유

김포시 월곶면에서 활동하고 있는 마을공동체 ‘월곶쌀롱’이 마을 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공유먹거리터’를 마련하고 지난달 30일부터 운영을 시작했다.

‘공유먹거리터’는 인스턴트식품 코너, 라면 코너, 생필품 코너, 반찬 코너로 구성돼 있으며 누구나 무료로 준비된 물품을 가져 갈 수 있다. 또 ‘공유먹거리터’의 운영을 돕고자 하는 주민들은 후원도 가능하다.

특히 반찬 코너는 마을주민들이 당일 만든 반찬을 제공하게 되며 주민들의 모든 활동은 자원봉사로 진행된다.

이번 사업은 월곶쌀롱을 비롯한 월곶면 내 마을공동체들과 월곶면 주민자치회, 김포시자치공동체지원센터, 김포시종합사회복지관, 김포맘들의 진짜 나눔 등이 참여하고 있는 경기도 마을종합지원사업 ‘돌아온 복노나주’ 활동의 일환으로 진행하고 있다.

김용태 주민자치회장은 “월곶면은 독거노인과 외국인 노동자의 분포가 높은 지역으로 ‘공유먹거리터’의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지난해 마을종합지원사업 1년차 사업 후 지역에 필요한 마을조사 과정에서 마을주민들의 고민과 토론과정에서 계획된 이 사업이 2021년 사업비는 확보했으나 지속적인 운영을 위해서는 행정과 마을의 적극적인 지원과 관심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