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생태공원 '낱알들녘' 모내기 실시면적 73,000㎡에서 생산된 벼는 겨울철새 먹이로 사용

김포시 공원관리과는 지난 14일 김포한강야생조류생태공원 내 낱알들녘 73,000㎡(약22,000평)에 겨울철새 먹이 생산을 위한 모내기를 마쳤다고 밝혔다.

작년 낱알들녘에서는 약 530가마의 벼가 생산됐다. 지난 겨울 조류생태공원을 찾아든 큰기러기, 쇠기러기, 물닭, 노랑부리저어새, 흰쭉지, 청둥오리, 원앙 등의 철새들에게 소중한 먹이로 사용돼 생태공원의 생물다양성을 높이는데 기여했다.

정성현 공원관리과장은 ″조류생태공원의 낱알들녘을 통한 경작으로 환경 및 경관을 아름답게 보전하는 등 농업의 공익적 기능을 공원으로 끌어들임으로써 겨울철새의 먹이자원 공급처로써의 역할뿐만 아니라 지구온난화에 대응한 온도저감 및 산소공급, 다양한 생물취·서식처, 가을철 황금들녘으로써의 경관창출 등 습지로써의 역할을 충실히 이행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