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김포시-이마트 김포한강점 업무협약 체결북한이탈주민 정착 지원

김포시는 지난 9일 관내 북한이탈주민의 안정적인 정착 지원을 위해 ‘이마트 김포한강점(점장 박태현)’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하나원 수료 후 김포시로 전입, 모든 것이 낯설고 두려운 초기 정착 북한이탈주민의 새로운 생활터전 마련과 안정적인 지역사회 정착을 위해 지역 내 대규모 점포와 상호 협력한다.

협약내용은 ▲김포시가 구매하는 정착지원물품(가스레인지, 선풍기 등 생활필수품)과 이마트 김포한강점이 지원하는 사은품 일괄 배송 ▲북한이탈주민의 안전한 소비 지원을 위한 신선3종 30% 할인 쿠폰 제공 ▲김포시 추천 지원대상자에게 명절 즈음 연 2회의 후원물품 지원 ▲김포시가 추진하는 평화공감사업 홍보활동 적극 지원 등이다. 김포시와 이마트 김포한강점은 북한이탈주민의 정착 지원방안을 서로 논의하고 지속적으로 지원해나갈 것을 약속했다.

4월 기준 780여 명의 북한이탈주민이 정착해 살고 있는 김포시는 물품지원사업 외에도 초기정착세대 아파트 입주청소를 지원하고 있다. 또 사업과 경제적 자립을 위한 자격증(운전면허) 취득지원, 방역 마스크 지원 등 북한이탈주민이 우리 사회에 신속하게 정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착지원 사업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