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얼리 크리스마스 콘서트 ‘양방언 Music Journey’김포아트홀, 12월 5일 오후 4시

김포문화재단은 12월 기획공연으로 크로스오버의 거장 양방언의 '양방언 Music Journey'를 오는 12월 5일 오후 4시 김포아트홀에서 선보인다.

양방언은 의사 출신의 재일 한국인 음악가로 1996년 데뷔 후 작곡가, 프로듀서, 피아니스트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하게 활동해 왔다. 영화·애니메이션·다큐멘터리· 드라마 등 OST 뿐만 아니라 2002년 부산 아시안게임 공식 주제곡 ‘Frontier!’를 작곡하고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음악감독을 맡는 등 활동영역을 넓혀 가고 있다.

이번 공연은 양방언의 독창적인 음악세계를 풍부하게 감상할 수 있는 콘서트로, 그간 발매되었던 앨범과 더불어 우리에게 친숙한 OST 주제곡부터 신곡에 이르기까지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여 관객들에게 미리 크리스마스 선물을 안길 예정이다.

특히, 동서양이 다채롭게 섞이는 양방언의 마법 같은 음악 위에 바이올린&보컬(강이채), 기타(선란희), 베이스(조후찬), 드럼(김형균)의 아름다운 현의 선율과 파워풀한 타악기의 울림이 더해져 관객들은 크로스오버 거장의 음악 세계를 입체적으로 느낄 수 있을 것이다.

김포아트홀은 정부방역 수칙에 따라 좌석간 거리두기, 전자출입명부 작성, 발열체크, 손 소독 및 마스크 필수 착용 등 안전한 관람을 위해 주의를 기울이고 있다.

얼리 크리스마스 콘서트 ‘양방언 Music Journey’은 R석 3만원, S석 1만원으로 김포문화재단 홈페이지(www.gcf.or.kr)를 통해 예매가능하며, 공연 관련 문의는 김포문화재단 예술기획팀(031-996-1604)으로 하면 된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