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전복세트 수수의혹’ 머리 숙여 사과드립니다”《김포시의회 사과문 전문》

   

                                     

김포시의회 사과문 

‘김포시의원들 전복세트 수수의혹’ 관련 언론보도로 시민 여러분의 마음을 불편하게 해드린 점 진심으로 머리 숙여 사과드립니다.

지난 추석 명절을 앞두고 김포시의회 의원들 자택으로 개인명의의 위 물품이 배달되었습니다. 9월 임시회 회기 기간이었고 명절인사로 바쁜 일정을 소화하다보니 금액과 출처를 제대로 확인하지 못한 불찰이었습니다.

지난 21일 오후 언론보도를 통해 정확한 금액 등을 처음 알게 된 의원들은 해당 물품가액을 반환하고, 국민권익위원회에 자진신고서를 제출했습니다.

김포시의회는 선출직으로서 더 조심하고 단호하지 못했던 점, 그리하여 불미스러운 논란의 중심에 서게 된 점에 대해 다시 한 번 시민에게 사과드립니다.

아울러 시민 여러분의 의구심이 해소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이와 같은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깊이 성찰하고 주의하겠습니다.

더 쇄신하고 더 낮은 자세로 의정활동에 임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