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사진展 '생태보고 한강하구에 독도가 있다'애기봉평화생태공원 개관 기념 10월 5일~12월 5일까지 개최

윤순영 한국야생조류보호협회 이사장이 10월 5일부터 12월 5일까지 애기봉평화생태공원 전망대 오픈 갤러리에서 '생태보고 한강하구에 독도가 있다' 사진전을 개최한다.

이번 초대 사진전은 김포문화재단 주최·주관으로 애기봉평화생태공원 전망대 오픈 갤러리 개관을 기념해 열린다.

김포 한강하구의 아름다운 네 개 섬과 시암리 습지, 조강 그리고 새들의 다채로운 모습을 담은 사진 13점이 전시된다. 한강하구 네 개 섬은 백마도, 홍도, 독도, 유도를 말하며 그 중 홍도는 일제강점기 간척사업으로 평야가 조성돼 지금은 홍도평야로 불린다.

애기봉에서 내려다 보이는 월곶면, 양촌면, 하성면의 습지는 2006년 4월에 지정된 한강하구 습지보호지역 중 가장 넓은 면적(37%)을 차지하고 있다. 특히 자연 상태를 온전히 간직하고 있는 하성면 시암리 습지의 생태적 우수성은 널리 알려져 있다.

한강하구에서 만나는 조강은 오염된 민물을 해독해 새로운 생명을 얻게 하는 정화 기능을 하고 있다. 애기봉에서는 조강과 북한 개풍군을 한눈에 담을 수 있다.

사진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관람할 수 있고 매주 월요일은 휴관이다.

윤순영 이사장은 "한강하구는 우리나라에서 유일하게 하굿둑 없이 민물과 짠물이 만나는 기수지역이자 생태축의 중심, 겨울 철새가 쉬어가는 중간 기착지로서 매우 중요한 생태적 가치를 지닌 곳"이라며 "한강하구의 자연생태를 고스란히 머금고 있는 사진을 함께 관람하며 애기봉전망대에서의 아름다운 추억을 마음에 아로새길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