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市, 가정용 스마트전력 플랫폼 사업 업무협약지능형 전력계량 시스템 무상 교체

김포시는 지난 6일 ㈜누리플렉스(대표이사 김영덕), (사)전국 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 연합회 김포시지회(회장 안인오)와 관내 공동주택의 기계·전자식 전력계량기를 지능형 전력계량 시스템으로 교체하는 ‘가정용 스마트전력 플랫폼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은 공동주택의 기계·전자식 전력계량기를 지능형스마트전력계량기(AMI*)로 교체하는 것으로 실시간 모니터링을 활용한 에너지효율 향상을 위해 마련됐다.

이번 사업은 정부와 주관사업자가 사업비용 50%씩 부담해 공동주택의 기계·전자식 전력계량기를 지능형스마트전력계량기로 무상 교체하는 사업으로 주민 부담은 없다.

협약에 따라 김포시와 전국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연합회 김포시지회는 관내 대상이 되는 모든 공동주택이 혜택을 볼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를 실시할 예정이며, 사업자인 ㈜누리플렉스는 사업 신청·접수와 교체사업을 수행한다.

사업 신청은 ㈜누리플렉스의 홈페이지 (http://www.nuritelecom.co.kr) 전화(☏02-781-0606)를 통해 가능하다.

정하영 시장은 “예상치 못한 코로나19 장기화로 관내 시민들의 생활고를 겪고 있다”며 “어려운 시기를 극복하는 데 조금이라도 힘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