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김포시의회, 9월 월례회의 개최제212회 임시회 의사일정 등 협의
 
 

김포시의회(의장 신명순)가 1일 행정복지위원회실에서 9월 월례회의를 열고 의정활동 협의와 집행기관 당면사항 보고를 청취했다.

 

이날 회의에서 의원들은 먼저 경기도의회 주관으로 오는 10월 25일부터 27일까지 수원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될 예정인 '지방의회 박람회'의 주요 행사내용과 부스 운영 등 협조사항에 대해 안내 받았다.

 

이어 제3회 추경안과 조례안 및 일반안건 심의를 위한 제212회 임시회를 오는 9월 7일부터 17일까지 11일간 열기로 협의하고 그 간의 민원처리 현황을 살폈다.

 

내부회의를 마친 의원들은 집행기관으로부터 시의회 청사건립 사업설계 김포시 광역철도 구축 시행계획 마산도서관 개관 중봉도서관 리모델링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 추진사항 4건과 김포도시공사의 지난 1주년 성과에 대한 보고를 청취했다.

 

보고에서 의원들은 시의회 청사건립과 관련해 법에 따라 설치해야 하는 태양광 시설에 대해 최대한 효율적으로 건물을 이용할 수 있도록 설치할 것과 장애인 이용 배려를 주문했다.

 

또한 광역철도 구축계획에 대해서는 철저한 대비와 조속한 5호선 연장을 위한 관련 지자체와의 실무협의체 구성국토부가 적극적인 중재 역할 할 수 있도록 대응할 것 등을 요구했다.

 

의원들은 집행기관에 자료요구 시 비공개 사례가 많아 의원으로서 역할을 제대로 할 수 없는 부분이 있다며 향후 이러한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책을 마련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