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운곡마을회관 산뜻하게 변신지붕누수로 안전사고 우려, 3천만원 예산 투입

김포시는 장기본동의 유일한 자연부락인 장기1통(회장 민춘홍)의 운곡마을회관 겸 경로당을 리모델링 했다고 26일 밝혔다.

시는 마을회관 지붕누수로 안전사고 우려 목소리에 지난 2회 추경에서 3천만원의 예산을 확보해 8월말 가을장마 이전에 방수 등의 공사를 마무리했다.

정하영 시장은 “주민이용 시설은 규정보다 시민의 생명과 안전이 우선되어야 한다”며 노인장애인과와 장기본동행정복지센터의 협업을 주문했다.

민춘홍 통장단회장은 “수년간 마음을 졸이고 동네 분들께 송구스러웠는데 이 모든 것을 해결해 준 정하영 시장님께 고맙다”고 했다.

김광식 장기본동장은 “안전위협 요소 해소뿐만 아니라 노후 보일러와 산뜻한 벽지 등의 교체 관경을 보시면서 환하게 웃으시는 어르신들의 모습을 보고 보람을 느꼈다”고 말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