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김포시의회, 코로나19 격무기관 위문선별진료소와 접종센터 찾아 폭염대책 등 점검

김포시의회(의장 신명순)가 지난 28일 코로나19 확산세와 폭염으로 이중고를 겪고 있는 방역 현장 점검에 나섰다.

시의회는 이날 2개 조로 나눠 김포시보건소 내 선별진료소와 사우동·마산동 임시선별검사소 및 접종센터를 찾았다. 시의원들은 코로나19와 사투 중인 의료진에게 잠시나마 더위를 식힐 수 있도록 위문품을 전달하고 의료진에 대한 폭염 대책과 시설을 꼼꼼이 살폈다.

먼저 김포보건소와 마산동 생활센터에 위치한 선별검사소 및 예방접종센터 현장을 방문한 의원들은 보건소장으로부터 현재 확진자 및 검사자, 자가격리 현황 등 코로나19 대응상황을 보고 받았다.

최문갑 보건소장은 “무더위 속에 선별검사소 및 예방접종센터에서 시민 대기 시간을 줄이기 위해 의료인력을 충원해 운영중이며, 각종 냉방기구를 설치해 폭염에 대응하고 있다”고 현장 상황을 전했다.

또한 사우동 드라이브스루 방식의 임시 선별검사소에 방문한 의원들은 임시 선별검사소의 검사절차, 검사비용 등 운영체계에 대한 설명을 듣고, 사우동 종합운동장 실내체육관 내 위치한 접종센터로 자리를 옮겨 백신접종에 대한 현장 운영 사항과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시의회는 “코로나19 방역의 최일선에서 폭염과 격무에 시달리는 의료진의 헌신이 있기에 시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다”며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로 모두가 힘든 상황이지만 피해확산과 시민의 생명을 지킨다는 사명감을 갖고 방역 현장을 든든히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