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市, 산불예방 숲가꾸기에 나서사전예방 목적, 산불에 강한 건강한 숲 조성

김포시환경녹지국(국장 임산영)은 최근 기후변화로 인한 대형산불의 생활권 피해 확산에 대응하기 위해 '산불예방 숲가꾸기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대상은 시민들이 주로 이용하는 운양동 모담공원, 장기동 금빛근린공원, 허산 일대 등 20ha에 이르는 면적이다.

'산불예방 숲가꾸기 사업'이란 산불발생 위험성이 높은 산불취약지 A부터 D등급 중 A, B등급 지역에 우선으로 시행한다.

사전예방 목적으로 일반 숲가꾸기 사업과는 다르게 임목 밀도조절과 산불발생 시 연료역할을 한는 부산물정리를 통해 산불에 강한 건강한 숲을 조성한다.

정성현 공원녹지과장은 "산림청에서 금년 처음으로 시행하는 사업인만큼 차후 김포시 생활권 산림을 대상으로 사업대상지를 늘려 산불요인을 사전제거하여 공원, 산책로 등을 이용하는 시민의 안전 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