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부활 김포한강선 "지역 선출직·행정당국 온 힘 쏟아야"홍철호 전 국회의원 29일 입장문 통해 밝혀

국토교통부가 29일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김포한강선(서울 5호선)을 추가 검토 사업으로 반영해 김포,인천에서 서울 도심으로 가는 시간을 단축하겠다는 교통개선 대책을 발표했다.

이는 당초 지난 4월 철도망 계획의 공청회(안)에 반영되지 않았지만, 홍철호 전 의원 등 지역 정치권과 김포시민들의 지속적인 요청에 따라 막판에 극적 반영된 것으로 알려졌다.

홍철호 전 의원은 앞으로 김포한강선이 “노선 계획 및 차량기지 등 관련 시설에 대한 지자체간 합의와 타당성 분석을 거쳐 추진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홍 전 의원은 제20대 국회에서 국토교통위원으로 활동하면서 5호선 김포 연장 등에 관한 법률안 다섯 건을 대표발의하고, 5호선 김포 연장 등 검토를 위한 국토부의 ‘제4차 광역교통시행계획’ 수립 연구용역 예산을 2019년 정부예산에 반영하는 등 노력을 기울였다.

또한 2018년 12월(수도권 광역교통망 개선 방안 - 한강선)과 2019년 11월(광역교통 2030 계획 - 김포한강선) 5호선 김포 연장 추진계획에 대한 국토부의 공식 발표를 이끌어 낸 바 있다.

홍 전 의원은 “2019년 11월 광역교통2030 계획 발표 때부터 진작 서울시 등 지자체간 합의가 선행되었다면 더 빠른 진행사업으로 진행될 수 있었다는 아쉬움과 김포시민들의 불편과 시간 허비는 없었을 것이라는 답답함이 있다”며 “법정계획에 반영된 만큼 이제는 좌고우면하지 말고 김포 지역의 모든 선출직 정치인들과 김포시 행정당국이 합심하여 서울시와의 사업 진행을 합의하고 조기착공하는 것에 온 힘을 쏟아야 한다”고 말했다.

국가철도망구축계획은 10년 단위 중장기 법정계획으로 철도망 구축의 기본 방향과 노선 확충계획, 소요재원 조달방안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