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김포본동 행복마을관리소, 주민 손발 역할 톡톡여성 안심귀가, 교통 안전 지도 등 주민 안전 활동

김포본동 경기 행복마을관리소가 주민의 든든한 일꾼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주민들의 도움이 필요한 곳이면 어디든지 나타나 그들의 손과 발이 되어 주고 있어서다. 

행복마을관리소는 구도심 지역 빈집이나 공공시설, 유흥가등 행복지킴이가 생활밀착형 공공서비스를 제공하는 동네관리소로 주민생활불편사항 처리 거점 시설이다.

취약주거지 대상 주거환경 개선 및 생활불편 해소, 여성 안심귀가 및 아동 등하교 교통 안전 지도 등 주민 안전 활동에 힘을 쓰고 있다. 

사무원 2명과 지킴이 8명이 2개조로 나뉘어 오전 8시부터 오후 11시까지 2교대로 주 5일 근무를 한다.

김현수 주민자치회장(관리소장)은 “구도심 지역도 생활의 불편없이 안전하게 생활 할 수 있도록 도와 드리는게 우리가 할일이라며, 앞으로도 주민들이 김포본동이 안전하고 행복한 곳이구나 라는 생각이 유지되도록 문제들을 찾아 함께 해결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행복마을관리소는 북변중로65번길 4, 영옥빌딩 1층에 자리잡고 있으며 문의 전화는 031-981-2212고 하면 된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