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배달특급’ 출시 첫날 김포페이 결제율 72% 기록市, 거리 캠페인...가맹점 · 이용자 모집에 총력

지난달 31일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이 김포페이 결제와 연동해하루 매출 2700만원, 김포페이 결제율 72%를 기록하며 순조롭게 출발했다.

경기도에서 출시한 '배달특급’은 배달 앱 시장의 독과점 해소와 높은 중개수수료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들을 위해 가맹점은 광고료 없이 중개수수료 1%로, 이용자는 경기지역화폐 연동 결제 시 최대 15%의 할인효과를 볼 수 있다.

또한 이용자는 런칭 이벤트로 신규가입 및 첫 주문 시 배달특급에서 제공하는 만원의 쿠폰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아울러 주식회사 kt에서 제공하는 김포시민 응원 특별 프로모션을 통해 청소기, 아이패드 등 다양한 경품 이벤트를 진행한다.

경품 응모는 3월 31일 부터 4월 30일까지 2회 이상 주문과 김포페이 결제 시 자동 응모되며, 당첨자 발표는 5월 4일 영상을 통해 공개추첨 한다.

‘배달특급’은 앱스토어와 구글플레이, ‘배달특급’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다운받을 수 있다. 가맹점 가입과 자세한 사항은 ‘배달특급’ 홈페이지 인터넷 접수 또는 ‘배달특급’ 공식 콜센터(☎1599-9836)로 문의하면 된다.

김포시는 지난달 31일 배달특급 성공적 안착을 위한 거리 캠페인을 개최했다. 골드라인 구래역을 중심으로 일자리경제과장을 비롯한 직원 등 20여명과 구래동 주민센터 · 경기도 주식회사 직원들이 참여했다.

김포시 일자리경제과장은 “배달특급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소상공인과 침체된 지역 경제 회복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입점 가맹점을 확대해 소상공인 소득증대와 많은 소비자들이 착한 소비에 동참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