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김포시의회, 89일간 회기운영 계획 확정올해 첫 임시회 28일부터 9일간...정례회 2회・임시회 6회 총 8회

김포시의회(의장 신명순ㆍ시의회)가 올해 의회 회기운영 계획을 확정했다고 12일 밝혔다.

시의회에 따르면 정례회는 2회 총 46일간 진행된다. 제1차 정례회를 6월 1일부터 23일까지 23일간, 제2차 정례회를 11월 25일부터 12월 17일까지 23일간 운영하게 된다.

올해 첫 임시회는 오는 28일 제207회 임시회로 시작되며 총 6회에 걸쳐 43일간 운영된다.

회기별 주요 내용은 1월 첫 임시회에서 김포시정에 대한 부서별 시정업무보고와 함께 2020년도 결산을 이끌 결산대표위원을 선임한다.

특히 작년까지 2차 정례회에서 다뤄진 행정사무감사를 올해부터는 1차 정례회에서 다루기로 해 관련 규정 정비에 들어간다. 이어 3월에는 2021년 행정사무감사 계획서를 작성하고, 4월에 1회 추경안을 처리할 예정이다.

6월 1일부터 열리는 제210회 정례회에서는 집행기관에서 보고된 2020년도 결산 승인안 및 2021년 행정사무감사와, 조례안 등 일반안건을 처리할 예정이다.

또한 7월과 9월, 10월에 각각 임시회를 열어 추가경정예산안, 조례안 등 일반 안건을 다루게 된다. 11월 25부터 23일간 일정으로 김포시의 2022년도 비전을 담은 시정연설 청취를 시작으로 2022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 등을 처리하고 올 해 회기를 마무리 한다.

신명순 의장은 “회기운영의 효율성 제고를 위해 올해부터 2차 정례회에서 본예산 심의와 함께 다뤘던 행정사무감사를 1차 정례회 때 실시하게 됐다”며 “보다 탄력적이고도 짜임새 있는 의정운영으로 시민들의 소중한 목소리가 시정에 충분히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