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김포시 중앙아시아 화상무역상담회' 개최458억원 수출 상담실적과 163억원 계약추진 성과 거둬

김포상공회의소는 김포시, 중소기업연합회와 지난 10일부터 17일까지 5일간 ‘2020 김포시 중앙아시아 화상무역상담회’를 김포베니키아 레스트호텔 상담장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화상무역상담회는 코로나19로 국가 간 이동이 제한된 상황에서 김포시의 적극적인 지원원으로 관내 기업들의 수출 판로개척을 위해 진행됐다.

관내 중소기업 9개사가 참여해 사전 매칭된 우즈벡키스탄 및 카자흐스탄과 총 99건의 상담을 진행하고 약 4만1240천불(458억원)의 수출 상담실적과 1만4700천불(163억원)의 계약추진 성과를 거뒀다.

야외용 체육기구를 제조하는 디자인파크개발은 상담을 통해 바이어가 샘플을 보내달라는 적극적인 관심을 내비쳐 향후 수출 가능성을 열어 두기도 했다. 또 카플링 전문제조사 코리아카플링은 바이어와 파트너쉽 조건을 조율 중이며 우즈백 인접한 국가에도 제품을 판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날 정하영 시장과 김포상공회의소 김남준 회장은 중소기업들이 코로나 사태로 인한 새로운 환경에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사업을 발굴해 함께 지원하기로 약속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