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김포소방서, 긴급차량 우선신호시스템 시범운영대곶신사거리에 다음달 22일까지

김포소방서(서장 권용한)는 22일 부터 8월 22일까지 한 달간 대곶신사거리에 ‘우선신호시스템’을 도입해 시범운영 한다고 밝혔다.

소방차 등 긴급차량이 교차로에 접근 시 차량 위치와 방향을 GPS로 자동 파악 녹색신호를 우선 부여해 교차로 통과시간을 단축한다. 신속한 재난현장 출동을 위해 도입됐다.

김포소방서는 김포시와 경찰, 도로교통공단과 협업해 차량 통행량이 많은 대곶신사거리에 한 달간 시범운영으로 문제점을 보완 한 뒤 정식 운영하고 앞으로 정체가 심한 교차로 등에 점진적으로 확대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권용한 김포소방서장은 “이 시스템 도입으로 교통신호 대기에 따른 출동 지체시간을 줄여 시민 생명과 재산 피해를 최소화하고 소방차 신호위반 등 긴급차량 사고위험도 감소할 것으로 기대 된다” 고 말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