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정하영 시장, 14개 읍면동 순회민선7기 전반기 시정 점검
정하영 시장 장기동 현장행정

정하영 시장이 26일 고촌읍을 마지막으로 읍면동 순회 현장행정의 2주간 일정을 마무리했다.

정 시장은 취임 후 매년 1월과 6월 두 차례 관내 14개 읍면동을 순회하며 주민과의 소통행정을 펼쳐왔다. 그러나 이번 현장행정은 코로나19로 인해 주민들의 참여 없이 읍면동 직원과 최소한의 실무인력만 참여해 각 읍면동별 역점사안에 대한 추진상황 점검과 직원들의 애로사항을 듣는 자리로 진행됐다.

특히 현장점검은 주민편익시설 및 환경개선 사업 현장, 상권 활성화를 위한 상가, 주민불편을 야기하는 도로와 교통 현장 등을 찾아 집중 점검했다.

정 시장은 현장점검에 이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했다. 코로나19 관련 긴급재난지원금 접수 등으로 노고가 많은 직원들을 격려하며 직원들과 자유로운 대화를 통해 애로사항을 듣고 해결방안을 함께 모색하는 자리를 가졌다.

정하영 시장은 “민선7기 전반기를 마치고 후반기 시작을 앞두고 있는 시점에서 그동안의 추진과정을 점검하고 시정방향을 한 번 더 강조하기 위해 현장점검을 실시했다”며 “시민들이 지금보다 좀 더 편하고 행복한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