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시의회, 청년창업 활성화 방안 정책토론회 개최비대면 진행, 시의회 페이스북·유튜브 등 다시보기 가능

김포시의회가 24일 김포아트빌리지 다목적홀에서 김포시 청년 창업 활성화 방안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는 좌장을 맡은 박우식 의원과 국민대학교 김종성 교수, 더 팀스 권진 대표, ㈜샐러드판다 김성학 대표, 윤민창의투자재단 천지환 사무국장, 한기정 김포시 일자리경제과장 등이 참석해 청년창업 활성화 방안에 머리를 모았다. 또한 신명순 의장, 김옥균 의회운영위원장, 최명진 의원, 김계순 의원도 참석해 토론을 경청하며 관심을 보였다.

먼저 청년 창업 활성화를 위해 발제에 나선 국민대학교 글로벌창업벤처대학원 김종성 교수는 ‘투자자 중심의 데모데이(Demo day) 운영’, ‘청년 창업가와 투자자의 네트워킹 정례화’, ‘온라인 청년창업 활성화를 위한 전문창업 인프라기관 구축’등 3가지 주제에 대해 발표하며 논제를 던졌다.

이어 진행된 토론에서 더 팀스(스타트업채용 매칭 플랫폼 기업) 권진 대표는 낡은규제 완화를 위한 ‘김포시 특화형 창업 규제완화 지구 지정’과 김포의 기존 제조업을 운영하는 시니어 층의 경험에 청년 층의 폐기를 더한 ‘제조혁신 프로젝트’로 해외 판로의 개척을 제안했다.

청년 창업인 ㈜샐러드판다 김성학 대표는 창업 이후 더 성장하기 위한 지속 지원이 필요하며 하고자 하는 창업 분야에 대한 비교 우위가 높고 클러스터가 있는 특정지역에서의 창업이 필요함을 주장했다.

윤민창의투자재단 천지환 사무국장은 N사 파트너스퀘어의 사례를 들며 김포시의 경우 물류‧유통‧배송 등 ‘김포시만의 특화된 스타트업 필요성’의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한기정 시 일리경제과장은 김포시에서 추진 중인 청년정책 추진사업, 일자리 지원 체계, 일자리 정책 등을 포함한 김포시 청년 비전 및 일자리정책을 설명하고 제안된 내용들을 구체화시켜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검토하기로 했다.

좌장으로 직접 토론회를 주재한 박우식 의원은 “오늘 토론회를 통해 김포시 청년 창업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말씀들을 소중하게 새겨들어 김포시 정책에 반영되도록 시의원으로서 계속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시의회는 코로나19로 인해 이날 토론회를 청중없는 비대면방식으로 진행, 김포시의회 공식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생중계했는데 많은 시민들이 실시간 질문을 잇는 등 큰 관심을 끌었다.

김포시 청년창업 활성화 방안 마련 정책토론회는 시의회 페이스북, 유튜브, 좌장 박 의원의 SNS를 통해 다시볼 수 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