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市, 코로나19 맞춤형 체납자 실태조사 실시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 준수

김포시는 3인 1조로 구성된 체납자 실태조사원이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체납자의 자택 및 사업장을 방문해 실태조사를 한다고 밝혔다.

체납자 실태조사는 지방세 및 세외수입 체납자에게 우선 전화 상담으로 방문대상을 최소화하고 꼭 방문조사가 필요한 경우 체납자를 방문해 체납사실 안내와 코로나19 피해자에 대한 세제 지원방법 등을 안내한다.

또한 생계형 체납자에게는 분납안내와 긴급복지, 사례관리 등의 복지 연계 및 일자리 연계를 실시하는 등 복지사각지대 발굴과 맞춤형 실태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시는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를 위해 마스크 착용과 발열체크로 조사원들의 건강상태를 매일 체크하고있다. 또 개인위생을 철저히 지키고 차량에 손소독제, 소독티슈, 소독스프레이, 비닐장갑 등을 담은 방역바구니를 비치해 조사원의 안전과 납세자가 안심하고 상담할 수 있도록 방문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이기일 징수과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모두가 어려운 이 시기에 체납자 실태조사를 통해 적극적 복지서비스 연계 및 맞춤형 징수활동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