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백마도에 참게 33만 2천여 마리 방류市, 7~8월 조피볼락, 황복 등 추가 방류 계획

김포시는 지난 19일 고촌읍 백마도에서 김포한수어촌계장과 어업인 등 3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어린 참게 33만 2천여 마리를 한강에 방류했다.

참게는 바닷가, 강, 하천, 하천의 하구 등에서 광범위하게 서식하며 산란기가 되면 바닷가로 다시 내려가는 습성을 지니고 있다. 시는 양식장에서 인공 부화시킨 참게를 한강에 방류해 자원 증대와 지역주민들의 소득증대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

이번에 방류된 어린 참게는 약 1~2년 후에는 상품성 있는 어미게로 성장해 어업인 소득 증대와 한강을 찾는 관광객들의 눈과 입을 즐겁게 해주는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된다.

두철언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이번 참게 방류를 통해 수산자원 회복은 물론 어업 소득증대에 큰 보탬이 되기를 진심으로 바란다”며 “앞으로도 수산자원 조성에 많은 관심을 가져 주시고 다 같이 노력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시는 7~8월 중 조피볼락, 황복 등을 추가 방류해 점점 고갈돼고 있는 수산자원 회복과 어업인 소득 향상을 위해 방류사업을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