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김사협 ‘지역의 소외계층 보호에 앞장선다’위기지원 물품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 가정 전달

김포시사회복지협의회(회장 조선희)는 지난 19일 김포복지재단(대표이사 이병우)로부터 기부받은 위기지원 물품을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 가정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조선희 협의회장은 “김포복지재단을 비롯해 기부에 동참해주신 많은 기업들과 단체에 감사드리며, 꼭 필요한 물품으로 구성된 기프트 박스를 도움이 필요한 우리 이웃들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전했다.

김포시사회복지협의회는 적시에 발굴하여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지역의 복지 사각지대 발굴을 위한 좋은 이웃들과 기부은행 사업을 통해 더 세심한 보살핌이 필요한 독거노인, 저소득 장애인, 조손가정 등에 대한 지속적인 복지상담, 안부 살피기, 맞춤형 후원 물품 연계 등의 활동을 전개하여 지역 내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소외계층 보호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김포저널  webmaster@gimpojn.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포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