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불법소각행위 집중단속‘봄철 대형산불 특별대책 기간’

김포시는 지난 25일부터 4월 20일까지를 ‘봄철 대형산불 특별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불법소각행위 집중단속에 들어갔다.

본격적인 봄철 영농준비가 시작됨에 따라 논·밭두렁에서의 농산폐기물 소각과 청명·한식 등 성묘객 증가,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등 휴일 등산객들로 인한 대형산불 발생 위험이 매우 높아질 전망에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시는 산불방지대책본부 상황실 근무자 증원, 근무조 개편을 통해 근무체계를 강화했다. 산림인접지역 논·밭, 도로변 등에 담뱃불과 같은 인화물질 투기 시 산불로 번질 수 있는 잡초와 낙엽을 제거하고, 무단소각금지 현수막과 비닐경고판을 산림인접지역 100m 이내에 설치 했다.

산림 및 산림인접지역 100m이내 불법 소각행위 적발 시 산림보호법에 의해 30만 원의 과태료나 산불 발생 시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 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한다.

서승수 공원녹지과장은 “대형산불 특별대책 기간 동안 산불 취약지 순찰강화, 불법 소각행위 집중단속, 소각산불 예방활동 등을 통해 소각산불이 근절되도록 총력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