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김포을 박상혁 후보, '레코파크 증설' 공약"악취 문제 해결, 레코파크 시민 공간으로 돌려놓겠다” 밝혀

김포시을 더불어민주당 박상혁(사진)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25일 김포 레코파크의 증설을 공약했다.

레코파크는 하수종말처리장의 지상에 체육시설을 조성해 시민들의 여가 공간을 만든 것으로 공원, 축구장, 테니스장 등이 설치돼 있다. 하지만 레코파크가 시민들의 휴식의 공간이 되기는커녕 고질적인 민원의 대상이 되고 있다.

지상노출형으로 설계된 시설의 노후화로 기압이 낮아지는 오후 시간대에는 인근 운양동과 걸포동에 심한 악취를 풍기는 것이다.

박 후보는 “시설이 노후화 됐을뿐 아니라, 대규모 개발사업 및 인구증가에 따른 하수 처리량 급증으로 레코파크의 처리 용량에 한계가 온 것”이라며 증설이 필요성을 주장했다.

김포시 역시 노출시설에 덮개를 씌워 악취 문제를 해결하려 하였으나 이로는 충분치 않아, 총 사업비 441억원을 편성해 증설할 계획을 세우고 있다.

박 후보는 “쾌적한 환경은 살기 좋은 도시의 기본 조건”이라며 “레코파크를 증설하여 악취문제를 해결하고 레코파크를 시민들의 공간으로 돌려놓겠다”고 밝혔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