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김포시, 2020 살림살이 ‘이렇게 쓰입니다’ 발간분야별 올해 주요사업과 관련 예산 담겨

올해 일반회계 1조 원, 인구 50만 시대를 여는 김포시가 ‘2020 김포시예산 이렇게 쓰입니다’를 발간했다.

김포시의 올해 살림 규모는 일반회계 1조 617억 원 등 지난해 보다 23.8% 증가한 1조 4721억 원에 달한다.

설명서에는 기반시설, 일자리, 복지, 기업지원, 교육, 문화관광, 교통안전, 도로, 체육, 청소환경, 농업 등 분야별 올해 주요사업과 관련 예산이 담겼다.

이와 함께 자체수입(지방세, 세외수입), 이전수입(지방교부세, 조정교부금, 보조금), 보전수입(순세계 잉여금, 전년도 이월금) 등 일반회계 세입과 특별회계 및 기금에 대한 설명과 예산액 추이도 실렸다.

특히, 호수공원 경관개선 및 피크닉공원 조성, 마산동 특화거리 조성, 마을회관 노후방송설비 정비 등 주민참여예산과 김포페이 발행, 경로당 입식 좌석 개선, 임신축하금 지원, 참전명예수당 인상 등 2020년도 김포시와 경기도의 특색사업도 확인할 수 있다.

박영상 기획담당관은 “김포시의 한 해 예산과 주요 살림살이를 쉽게 알 수 있도록 브로슈어를 만들었다”면서 “시민과 기업의 소중한 세금이 허투루 쓰이지 않도록 예산 계획과 집행에 만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