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친환경 김포금쌀 모니터링 실시김포시 학교급식모니터링단

김포시는 지난 1일 학부모와 함께 학교급식에 공급 중인 친환경 김포금쌀 모니터링을 실시했다.

이날 모니터링은 학교급식모니터링단(단장 이혜주)과 소속 학부모들이 관내 친환경쌀 정미소와 채소농장, 두부업체를 방문했다. 친환경 김포금쌀의 생산, 정미, 배송 등 전 과정에 걸쳐 설명을 듣고 안전성 관리와 향후 개선방안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모니터링 후 이혜주 단장은 “학부모로서 농약 사용에 대한 걱정이 많았는데 친환경쌀 우렁이농법이 제초제 등의 농약을 사용하는 관행 농법보다 훨씬 쉽다는 말에 안심이 된다"고 말했다.

황규만 교육지원과장은 “친환경 김포금쌀은 대부분 학교급식에 공급되기 위해 생산되며, 기관에서 실시하는 안전성검사와 더불어 학부모와 함께 연중 모니터링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안전성을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김포시는 학교급식용 친환경 김포금쌀의 생산 확대를 위해 전국 최초로 단일품목인 친환경쌀에 직불금을 지급하고 있다. 또 인증에 소요되는 비용을 지원해 생산자가 올해 초 38명에서 63명으로 늘었으며 재배면적도 총 918,000㎡로 확대됐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