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김포한강선' 용역비 예산안 10억 증액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 통과...속도에 탄력

국토교통위원회 소속으로 예산심사소위원을 맡고 있는 홍철호 의원(김포시 을)이 2020년도 국토교통부 예산안 심사를 하면서 김포한강선(5호선 김포 연장) 등을 검토하기 위한 정부의 연구용역비를 정부안 대비 10억원 증액했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예산심사소위원회는 지난 10월 31일 홍철호 의원이 요구한 김포한강선 등 용역비 10억원 증액의 건을 가결했고 해당 안건은 같은 날 전체회의를 통과했다.

그 밖에도 홍철호 의원은 ▶'강화(김포)~계양 고속도로 타당성 조사비(설계비 포함)' 10억 7500만원 신규 반영 ▶'김포-파주 고속도로 공사비' 733억원 증액 ▶'국도 48호선 누산-제촌 6차로 확장 공사비' 17억원 증액 ▶'국지도 84호선 초지-인천 4~6차로 연장 공사비' 9억원 증액 ▶'2층 전기버스 구입비' 33억 6000만원 증액 등을 요구하는 동시에 국토교통부를 설득해 해당 안건들도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를 통과한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김포한강선은 홍철호 의원의 적극적인 요청에 따라, 10월 31일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가 발표한 ‘광역교통2030’계획에 반영돼 사업 이행의 속도에 탄력이 붙게 됐다.

홍철호 의원은 “김포한강선 용역비 증액을 통하여 김포의 교통문제를 가장 효과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김포한강선 법정 계획이 수립될 수 있도록 내실 있는 용역이 진행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포저널  webmaster@gimpojn.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포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