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시의회, 청소년 수면유도제 오남용 방지 릴레이 참여“지역 사회 모두 청소년이 건강히 성장하도록 관심 가져야”

김포시의회(의장 신명순)가 지난 2일 사회 문제로 크게 부각되고 있는 ‘청소년 수면유도제 오남용 방지 릴레이 활동(릴레이 활동)’에 참여하며 시민사회에 적극적인 관심을 가져달라 호소했다.

이번 릴레이 활동은 학업 등 스트레스로 인해 대다수의 청소년들이 충분한 수면을 취하지 못해 약물에 의존해 해결하려는 심각성을 일깨우고자 김포시청소년육성재단이 중심이 돼 펼치고 있는 청소년보호캠페인이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약물 중독 진료환자수가 7만7천여명으로 10대, 20대의 약물중독이 14.8%나 증가했다. 대표적인 약물에는 마약류뿐 아니라 식욕억제제, 수면(유도)제, 해열제 등이 있다. 이중 전문의약품으로 분류된 수면제는 의사의 처방이 필요하지만 수면유도제로 사용되는 일부 제품은 손쉽게 접근할 수 있는 문제점이 있다.

이날 릴레이 활동에 참여한 시의회는 “청소년이 약물이 건강에 미치는 심각성을 모르고 오남용 하는 사례가 많다는 것에 놀랍다”며 “공공기관을 비롯해 지역 약사회 등 민간단체와 기관, 보호자가 적극 협력해 청소년이 건강하게 성장하도록 도와야 한다”고 강조했다.

청소년 상담전화는 국번없이 1388(휴대폰의 경우 지역번호+1388)이며, 청소년들이 안고 있는 다양한 고민과 문제를 상담할 수 있다.

또한 인터넷 검색창에 1388을 입력하면 청소년사이버상담센터 등 다양한 소통채널을 이용할 수 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