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운전면허 반납 고령운전자 교통카드 10만원 지원만 65세이상 어르신 대상 하반기 340명까지

김포시에서 만 65세 이상의 어르신 중 올해 3월 13일 이후 운전면허를 자진 반납해 실효처리되면 10만 원이 충전된 교통카드를 지급한다. 올 하반기에는 340명까지 접수 순서대로 지원하며 내년에는 680명으로 지원규모를 확대할 계획이다.

시는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고령운전자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이와 같은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운전면허 자진반납 및 지원 신청을 원하는 고령운전자는 김포경찰서 민원실을 방문해 지원 신청서를 작성해 운전면허증을 반납하면 된다.

이후 경찰청에서 운전면허 취소처리가 되면 김포시에서 교통카드를 등기로 발송하게 된다.

9월 이전 운전면허를 반납한 분들은 경찰청에서 우편으로 보낸 운전면허 취소 결정통지서를 지참해 김포경찰서 민원실이나 김포시청 교통과로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이용훈 교통과장은 “안전한 교통환경 조성을 위해 고령운전자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포시 고령운전자로 인한 교통사고는 2017년 기준 169건으로 2013년 73건에 비해 132% 증가했다. 관내 만 65세 이상 운전면허 소지자는 약 2만3000명이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