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김포시, 농축수산물 원산지표시 지도·단속추석 대비 9월 6일까지

김포시 농업기술센터(소장 두철언)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오는 9월 6일까지 농축수산물 원산지표시 특별 지도‧단속에 나선다.

이번 점검에서는 농축수산물 판매장의 제수용품(소‧돼지‧닭고기, 고사리, 도라지, 조기, 명태 등), 선물용품(갈비세트, 과일바구니, 한과류, 인삼제품 등) 등 추석 다소비 품목의 원산지표시 위반 여부(거짓표시, 미표시, 표시방법 위반 등) 및 원산지 기재 영수증이나 거래 증빙자료 비치‧보관 여부 등을 집중 지도‧단속할 예정이다.

원산지표시 위법사항 발견 시 거짓표시(7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억 원 이하의 벌금), 미표시 (5만 원~1천만 원 이하의 과태료)등에 대해서는 '농수산물의 원산지 표시에 관한 법률'에 의거 강력히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원산지표시에 대한 궁금한 사항이 있는 경우 김포시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 ‘알림 및 홍보’란 또는 핸드폰 앱(APP) ‘농식품 안심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두철언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소비자가 믿고 구매할 수 있는 유통질서가 확립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리 하겠다”고 밝혔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