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김포문화재단, ‘2019 김포평화포럼’ 개최연구기관, 개인 등 시민참여단 모집

김포문화재단(대표이사 최해왕)은 오는 8월 28일 김포아트빌리지 아트센터 다목적홀에서 ‘2019 김포평화포럼’을 개최한다.

‘평화시대, 한강하구의 미래가치’를 주제로 하반기 중 총 4회에 걸쳐 진행될 ‘2019 김포평화포럼’은 김포의 평화문화자원인 한강하구의 가치를 체계적으로 분석해 향후 한강하구의 평화적 이용방안에 대한 정책 제언으로 발전시켜 나아갈 예정이다. 오는 28일에 진행되는 이번 포럼에서는 한강하구의 문화·여가적 측면의 미래가치를 확인하고 평화자원 활용 방안에 대한 논의가 집중적으로 이뤄진다.

먼저 김준기 前제주도립미술관 관장의 ‘한강하구 평화상징 예술공간 조성방안’과 국토연구원 김유란 박사의 ‘한강하구 시민행복 문화공간 조성’에 대한 주제발표를 시작으로 동북아 정치경제사 분야의 최고 권위자인 명지대학교 한명기 교수의 ‘역사를 통해 바라보는 동북아 평화제체의 과제와 전망’에 대한 특별강연이 진행된다.

김포문화재단 최해왕 대표이사는 “이번 포럼을 통해 한강하구의 분단의 이미지를 평화를 상징하는 화합의 이미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전문가들의 다양한 의견과 합리적인 제안이 모이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포문화재단은 평화포럼에 지속적으로 참석할 수 있는 시민참여단을 모집 중이다. 포럼에 관심 있는 연구기관이나 단체 혹은 개인은 김포문화재단 홈페이지(www.gcf.or.kr) 또는 평화문화유산팀(031-996-7641)으로 문의하면 된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