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폭염 대비 취약계층 선풍기 지원13개 읍면동 기초생활수급 274가구 등에 배부

김포시는 김포복지재단과 민간기업 드림쉐프와 함께 올 여름철 폭염 대비 취약계층을 위해 총 758대의 선풍기를 준비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준비한 총 758대의 선풍기는 김포시 전체 13개 읍면동의 기초생활수급 274가구와 독거노인 189가구, 장애인 111가구, 한부모가정 48가구 및 사례관리 대상자 105가구와 긴급지원 대상 및 차상위계층 등 기타가구 30가구에게 배부된다.

김포시와 김포복지재단은 앞으로 들어올 후원물품 등에 대해서는 여름 내 지원하지 못한 취약계층에게 우선적으로 추가 지원할 계획이다. 또 응급상황 시 긴급의료비 및 생계비를 지원해 여름철 온열환자 안전사고에 대비한다는 방침이다.

이번에 각 읍면동에 배포된 선풍기는 혹서기 폭염이 오기 전까지 각 대상자에게 배부가 완료될 예정이다.

조남옥 복지과장은 “올 폭염에 대비해 이번 냉방용품 지원사업을 준비한 만큼 어려운 이웃이 올 여름을 건강하고 안전하게 보내길 바라며, 앞으로 김포시는 취약계층 뿐만 아니라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