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구래동 가마지천 환경정비 마쳐교량난간에 페튜니아 등 식재

구래동행정복지센터(동장 임산영)는 지난 4월 15일부터 5월 13일까지 가마지천 수초제거 및 교량난간 초화류 조성 등 대대적인 정비사업을 실시했다.

이번 정비사업은 다가오는 여름철 우기를 대비해 가마지천 하부 퇴적 토사를 준설했다. 또 은샘공원~마리미공원~호수공원을 경유하는 가마지천 산책로 법면에 무성히 자란 잡초와 수초목을 정비했다.

특히 문화의거리 ~ 구래역 ~ 호수공원을 잇는 교통 요충지인 가마지천 교량 7개소에는 페튜니아, 한련화, 그린아이비 1만2000본을 식재해 가마지천 산책로 이용객들을 위한 색다른 볼거리를 만들었다.

임산영 구래동장은 “구래․마산동을 어우르는 가마지천 정비를 통해 관내 주민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교량난간에 식재한 페튜니아 꽃말처럼, 함께하면 마음이 온화해지는 녹지환경 조성을 통해 주민들이 여유로운 삶을 영유할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