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김포축구, 경기도체전에서 1위 등극정하영시장 “여세몰아 축구종합센터유치에 최선”
김포시 축구대표팀

 

김포시, 경기도체육대회 종합 9위 선전

김포시가 축구 1위, 육상 400m, 1,600m에서 각각 1위를 차지하는 등 제65회 경기도체육대회에서 종합 9위를 달성하며 선전했다.

김포시는 9일부터 11일까지 안산시에서 열린 경기도체육대회에 정식 20개, 시범 2개 총 22개 종목에 337명의 선수 및 임원을 파견했다.

경기도내 31개 시·군이 인구수를 기준으로 1·2부로 나누어 경기를 진행한 가운데 김포시는 수원시, 고양시 등 대도시가 속한 1부에 편성됐다.

3일간의 열띤 경기를 통해 김포시는 △축구 1위 △보디빌딩 2위 △농구(시범) 3위 △ 당구 및 궁도 4위 △태권도 5위 등의 좋은 성적을 내며 종합순위 9위를 달성했다.

특히 김포시청 소속 직장운동경기부 육상선수단은 △400m 1위와 3위 △400m 계주 1위, 1,600m 계주 1위 △멀리뛰기 3위를 기록했다. 또 남·여 축구선수단은 동반 결승진출로 종목별 종합 1위의 성적을 거뒀다.

김포시체육회장 정하영시장은 현지를 방문해 선수들을 격려하며 “김포시의 위상을 높이고 패기와 열정을 보여준 선수단 모두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이 여세를 몰아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가 김포에 유치 되도록 끝까지 최선을 다하자”고 말했다.

안산시를 방문해 김포시 선수단을 격려하고 있는 정하영시장.

곽종규 기자  gyoo4967@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종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