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어버이날 母子 연탄가스 중독 숨져딸은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중

어버이날인 지난 8일 김포시 구래동 아파트에서 연탄가스 중독으로 모자가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김포경찰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전 10시 50분께 아파트 7층에서 A(41)씨와 아들 B(10)군이 숨진 채 발견됐다.

다른 방에 있던 딸 C양도 연기를 일부 흡입해 인근 병원에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는 가운데 이들은 연탄가스를 마신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고 정확한 사고경위는 조사중이다"고 밝히며 "이들 시신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 의뢰할 것이다“고 했다.

곽종규 기자  gyoo4967@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종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