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사우동 사랑의동산교회 취약계층 반찬지원찾아가는 맞춤형 촘촘복지 지역자원 연계

사우동행정복지센터(동장 유승배)에서는 지역자원 연계사업의 일환으로 반찬지원 및 안부확인 서비스를 올해부터 실시한다.

지난 6일 실시한 첫 서비스 지원대상은 77세 노모와 뇌병변 1급의 장애를 가진 40대 아들이 함께 거주하는 가구로 맞춤형복지팀의 자원관리 사업을 통해 사랑의동산교회를 연계했다.

사우동 소재 사랑의동산교회(담임목사 김홍식)는 사우동행정복지센터와 협약을 맺고 매주 1회, 반찬지원 및 안부확인 서비스를 실시해 정기적으로 대상가구에 대한 후원을 약속했다.

반찬지원에 나선 교회봉사자는 “인근지역에 어려운 분들을 돌봐드리는 일을 꼭 해보고 싶었다”며 “작은 도움인데도 기뻐하는 모습에 마음이 설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유승배 사우동장은 “사우동 지역에서 개인과 단체의 후원이나 자원봉사가 점점 활성화돼 공공자원으로 충분하지 않은 취약계층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을 주게 돼 기쁘다”며 “복지대상의 복합적 욕구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지역사회 민간 자원을 발굴 및 활용하는데 노력을 기울이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정은화 기자  flower870@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