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방자치
우리병원, 신포괄수가제 시행내년 1월 1일 시행, 적정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로 진료비 감소 기대

김포우리병원은 2019년 1월 1일부터 경기 서북부 민간병원 중 유일하게 신포괄수가제 시범 사업에 참여 한다고 밝혔다.

신포괄수가제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의료기관 특성을 고려해 입원기간 발생한 입원료, 검사, 처치 등 진료에 따른 진료비를 진료 행위 기준이 아닌 질환군 기준으로 정액제라 할 수 있는 포괄수가로 정하는 제도이다. 이에 따라 신포괄수가제는 표준화된 적정 진료를 제공해 과잉진료를 예방하고 환자의 입원 진료비를 줄일 수 있는 특성을 가지고 있다.

김포우리병원은 2018년 4월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시범 사업기관 공모에 신청, 시범사업기관으로 선정되었으며 이에 필요한 전산시스템 개발 등 사업 시행에 필요한 제반 사항을 준비해왔다.

기존에 전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시행중인 충수돌기염 등 7개 질병군만을 제한적으로 적용했던 포괄수가제에 비하여 신포괄수가제는 4대 중증질환(뇌, 심장, 암, 희귀난치성질환)을 비롯한 599개 질병군으로 대폭 확대 되었다.

김포우리병원 고성백 병원장은 “경기 서북부 민간병원 중 최초로 참여, 선도적으로 이번 사업을 시행함으로써 입원환자분들에게 건강보험 보장성 확대에 따른 진료비 절감 등 혜택을 드리고 표준화된 적정진료를 제공함으로써 보다 안전하고 신뢰도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앞으로도 김포우리병원은 지역 주민분들에게 양질의 의료서비스와 진료에 대한 부담을 덜어드리는 사업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하였다.

이번 신포괄수가제 시범사업에 참여하는 민간병원은 전국 30개 의료기관이며 경기 서북부 지역에서는 김포우리병원이 유일하게 참여하게 되었다.

 

김포저널  webmaster@gimpojn.com

<저작권자 © 김포저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포저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